b.1945
1974 중앙대학교 예술대학원 졸업
1969 서라벌예술대학 회화과 졸업

1974 The Graduate School of Art, Chung-Ang University, Seoul
1969 Department of Painting, Seorabol Art College, Seoul


나는 작품을 통해 문명 혹 물질을 넘어 일종의 정신성을 추구한다. 이 정신성은 인간의 순수함에 있다. 마치 아이의 무구한 마음과도 같다. 어떤 제약도 없이 땅에 그리고 벽에 자유롭게 낙서를 했던 어린 시절 말 그대로 즐거웠고 자유로웠다. 작품을 통해 나는 이때의 경험을 되돌리려 한다. 그래서 나에게 작품은 온전히 정신성을 추구하는 일이다. 나 자신을 찾고, 나의 어린 시절을 찾고 또 나의 정체성을 찾는 일이다.

마엘 벨렉과의 인터뷰 中


Spirituality goes beyond culture and is present in man’s innocence; it is like the heart of a child. As a child I scribbled freely and innocently everywhere with no constraints. I was quite simply happy and completely free. When I create, I’m always trying to relive this experience, so painting is a veritable spiritual quest for me. I’m in a perpetual quest to find myself, my lost childhood, and my identity.

Excerpt from the conversation with Mael Bellec

  • Untitled, 130 x 195 cm, Mixed media, 2017

    Oh Se Yeol

    Inquire
  • Untitled, 174x207cm, Mixed media,1990

    Oh Se Yeol

    Inquire
  • Untitled, 50 x 72.7cm, Mixed media, 1986

    Oh Se Yeol

    Inquire
  • Untitled, 162 x 130.3cm, Mixed media, 2021

    Oh Se Yeol

    Inquire
  • Untitled, 73 x 61cm, Mixed media, 2021

    Oh Se Yeol

    Inquire
  • Untitled, 130 x 97cm, Mixed media, 2017

    Oh Se Yeol

    Inquire
Your inquiry has been received.

Gallery Joeun will reply in 2-3days.
Please check your email inbox,
including the spam box. Thank You.

문의가 접수되었습니다.

2-3일내에 회신 드리겠습니다.
스팸메일함을 포함하여 메일함을
모두 확인해 주시기 바랍니다. 감사합니다.